/ 배팅가이드 / 프리미어리그 토토 배팅할 안전한 사이트 소개

프리미어리그 토토 배팅할 안전한 사이트 소개

프리미어리그 토토 배팅할 안전한 사이트 소개

 

안녕하세요 코리아토토블로그 주인장 입니다 🙂

드디어 기다리고 기다리던 18-19 시즌 프리미어리그가 8월10일부로 개막했습니다.

축구시즌 개막 전까지 걸만한 경기가 없어 몇달 토토를 쉬고 계시다가 다시 토토를 하려고 하니,

프리미어리그 배팅할 안전한 사이트를 구하는데 어려움이 있는분들이 많을거라 생각하여 이 글을 포스트 합니다.

안전한 배팅사이트 MAX88만이 정답이다.

MAX88은 구 IBC벳으로도 유명한 맥스벳 페이먼트의 후속계열로 맥스벳이 한국에서 기준치 이상으로 회원이 모집되어,

규모를 분포시키기 위해 만들어진 맥스벳 페이먼트의 후속계열 사이트 입니다.

맥스벳과 MAX88은 모두 해외배팅사이트이며 맥스벳은 한국에서 8년, 맥스88은 한국에서 4년째 운영되고 있습니다.

아래 영상을 보시면 대충 감이 오실겁니다.

이렇게 해도 저렇게 해도 사실 내 돈 넣어야 하는 사이트인데 영상만으로는 부족합니다. 자세한건 구글에 MAX88이나 맥스88을 검색하여 운영기간이 어떻게 되는지, 안전여부는 확실한지, 먹튀내역은 없는지 조밀하게 따져보고 선택하시는것이 확실한 방법입니다.

이제 이만하면 안전여부는 그만 얘기하고, 왜 이 사이트가 프리미어리그 배팅하기 딱좋은 곳인지 사진으로 설명드려보겠습니다.

프리미어리그 토토 배팅할 안전한 사이트 소개

일단 맥스88에서 제공하는 4가지의 스포츠북 모두 국내사설 토토사이트보다 배당이 높다는것을 사전에 말씀드리겠습니다.

또한 4가지의 스포츠북 모두 다른 배당판이기 때문에 배당또한 조금씩 차이가 있습니다.

때문에 만약 내가 레스터 vs 첼시 경기서 첼시 승에 배팅을 할꺼라면 4가지 스포츠북 배당판중에서 가장 첼시승 배당이 높은것을 찝어 그곳에 배팅을 하면 되는겁니다 (양방배팅은 허용되지 않습니다)

그렇게 되어 적중이 된다면 60% 이득볼꺼 65%의 이득을 볼 수 있는 것이죠. 사설이 형편없는 싸구려 배당판 하나 걸어놓은것에 많은 배터분들이 적응하여 저렇게 배팅을 할수가 있나? 라고 생각이 드실수도 있겠지만, 원래 이게 당연한겁니다.

 

축배팅, 단폴 허용

사설 토토사이트들이 하는 규제중에 정말 말도안되는 규제가 뭐냐면, 축배팅과 단폴을 금지하는 것 입니다.

이것은 마치 바카라에서 시스템배팅을 금지하는 것과 같은 맥락이라 보시면 됩니다.

요놈의 사설들이 배트맨한테 나쁜것만 배워먹고 자라 그런지 아주 못되쳐먹었습니다.

MAX88은 축배팅과 단폴 배팅을 모두 허용합니다.

 

한 경기에 100가지 이상의 배팅테이블

프리미어리그 토토 배팅할 안전한 사이트 소개

위 이미지의 빨간테두리 +153이라는 숫자가 보이시나요?

이 말은 울버햄튼 vs 에버튼의 경기에 대한 스페셜배팅이 153개가 있다는 의미입니다.

+153을 클릭해보면

프리미어리그 토토 배팅할 안전한 사이트 소개

이렇게 울버햄튼 vs 에버튼에 대한 스페셜배팅들이 나오게 됩니다.

언오버도 기준점별로 다양하게 제공되며 홈팀승 또는 무승부, 무승부 또는 원정승, 홈승 또는 원정승 을 한번에 배팅할 수 있는 더블찬스 배팅 또한 제공됩니다.

이렇게보나 저렇게보나 사설보다 배터에게 몇배이상 유리한 환경 입니다. 오직 안전한 해외토토사이트 MAX88에서만 이 환경을 누리실 수 있습니다.

MAX88 바로가기 클릭

 

MAX88이 제공하는 스포츠 관련 이벤트

프리미어리그 토토 배팅할 안전한 사이트 소개 프리미어리그 토토 배팅할 안전한 사이트 소개 프리미어리그 토토 배팅할 안전한 사이트 소개 프리미어리그 토토 배팅할 안전한 사이트 소개

프리미어리그 토토를 재밌게 즐기는법:

저 같은 경우 에버튼 vs 레스터 같은 별로 재미없는 중위권팀 매치나 상위권 vs 중하위권 매치는 항상 분석을 하고 핸디쪽으로 접근을 하거나 더블찬스로 상위권팀 승무를 축으로 잡아 축배팅을 하지만,

강팀 vs 강팀이 겨루는 빅매치같은 경우 오버 단폴로 소액만 담구고 지인들과 치맥한잔하면서 재밌게 축구를 관전하고 있습니다.

여러분들도 가끔가다 열리는 빅매치들은 승부가 아닌 재미요소로 삼아 배팅 자체를 즐기는 것은 어떨까요?

 

Read more